명량, "전군 출정하라!"

 

'명량'은 개봉전 부터 기대를 많이 했던 작품입니다. '명량'의 도입부분은 파도에 휩쓸려 빨려들어가는 것처럼 자연스럽게 몰입할 수 있습니다.

'명량' 전반부는 조금 지루한 면이 없지 않았지만 '명량해전 장면이 언제 쯤 나오나' 기다리게 하고, 기대감이 더 커지게 하는 역할을 합니다.

말 보다는 행동으로 백성과 부하들의 마음을 하나로 만드는 이순신 장군의 모습은 감동적입니다. 드디어 해전 장면으로 전환되는 "전군 출정하라"는 명령 한마디에서 비장함이 느껴져 숨을 가다듬게 됩니다. 

노를 젓는 백성들의 피나는 손에서, 죽음을 각오하고 밀려오는 두려움을 삼키며 적을 맞는 장수와 병사들에게서 모두가 하나로 연결된 끈끈함을 엿볼 수 있습니다.

최민식의 무게있는 연기와 눈빛에서 믿음직스럽고 진중한 이순신을 볼 수 있습니다. 백병전을 하는 장면은 임진왜란 당시의 싸움이 얼마나 치열했는지,살기위해, 나라를 위해 목숨 바친 선조들의 절박함과 처참함이 그대로 느껴집니다. 적들의 배로 둘러싸인 판옥선에서 이순신이 부하에게 "된다고 말하게" 라고 하는 말 한 마디는 이순신의 인간적 모습을 드러내 줍니다.

도저히 빠져 나갈 수 없었던 상황에서 판옥선 아래로 포를 내려보내 적들의 배를 산산조각 만드는 장면과 죽기살기로 덤벼드는 전면전은 통쾌해서 쾌재를 부릅니다.포기할 줄 모르는 이순신의 근성에 마음속으로 열렬한 박수를 보내게 됩니다. 마지막 장면인,앞이 보이지 않는 안개 속에 희미하게 보이는 거북선은 마치 유령의 모습과도 같아 간담을 서늘하게 하는 장면이었습니다.'명량'의 해전 장면은 길이 남을 것 같습니다. 혹시, 후속작으로 한산도대첩이 나오는 건 아닌지 기대해 봅니다.

 

 

 

신고
  1. Favicon of http://bongmyeongdong.tistory.com BlogIcon 봉명동안방극장 2014.08.07 00:44 신고

    리뷰 잘 읽었습니다^^
    저도 극장 관람 후 블로그에 리뷰를 올리긴 했는데...
    지금과 같은 흥행 추세라면, 조만간 가장 빠른 속도로
    천만 관객을 동원하는 진기록이 나올것 같더군요 ^^

    좋은 리뷰에 공감 추천 버튼 누르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blognara11.tistory.com BlogIcon 아쫑 아쫑 2014.08.07 08:41 신고

      고맙습니다.^^ 현재 700만 이라고 합니다.
      한 번 더 보고 싶은 영화입니다.^^

  2. Favicon of http://aaaaiiight.tistory.com BlogIcon 아잇 2014.08.19 10:13 신고

    지금 1500만 언저리라고 하던데..ㅎㄷㄷ;
    이거 3부작으로 '한산'과 '노량'을 만들거라더군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