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상적인 음악과 이야기로 우리의 마음을 연주한다.

 

 

 

 

 

 

첼리스트 라일라와 기타리스트 루이스 사이에서 태어난 어거스트.

11년전의 운명적 사랑인 라일라를 잊지 못하는 루이스,

자신에게 아이가 있었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게된 라일라,

천재적인 음악적 재능을 갖고 자라난 어거스트.

동화속의 꿈을 따라가듯 음악을 믿고 뉴욕으로 향하는 이들의 긴 여정이 펼쳐진다.

어거스트의 미소가 사랑스럽다.

기타와 첼로, 락과 클래식의 조화를 감상할 수 있다.

어거스트가 들려주는 환상적인 음악과 이들의 우연이면서 필연적인 만남은 우리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연주한다.

 

 

 

                              

 

 

신고

+ Recent posts